[아시아경제 / 2월 13일] 한명진 예비후보 ‘정부 예산 1조 원 확보’ 추진

조회수 104

예산 만드는 국회의원 돼 예산확보와 현안사업 해결에 모든 역량 집중

지역 균형발전과 동반성장을 위한 4개군 공동협의체 구성

[한명진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가 고흥, 보성, 장흥, 강진군을 순회하며 하루를 시작하는 군민들에게 거리인사를 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김춘수 기자] 한명진 더불어민주당 고흥·보성·장흥·강진 예비후보가 지역 발전을 위해 

1조 원 이상의 정부 예산 확보를 추진하겠다며 철저한 지역 예산확보와 현안사업 해결에 주안점을 두고 모든 역량을 집중해 

예산을 만드는 국회의원이 되겠다고 13일 밝혔다.

한명진 예비후보는 “지금 지역 군민들이 크게 달라지지 않는 낙후된 경제 현실에 한탄하며 낙담하고 있는데 

그 원인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예산을 확보하지 못한 정치인들의 무능함에 있다”면서 

“반드시 1조 원 이상의 정부 예산을 확보해 모든 군민이 지역발전의 확실한 변화를 실감할 수 있도록 

예산 만드는 국회의원이 되겠다”며 예산전문가로서 자신감을 보였다.

특히 그는 “의원 사무실을 4개군 예산확보와 현안사업 추진의 전초 기지화 시켜 4개군 지역의 공무원들이 

업무를 보면서 즉각 대처할 수 있도록 하고, 지역 사무실은 민원 장터의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전담 보좌관제를 운영해 지역과 중앙이 활발히 소통하는 새로운 정치모델로 가꾸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고흥·보성·장흥·강진군의 동반성장을 위해 국책사업 발굴 유치를 위한 4개군 공동협의체를 구성해 

지역의 특화된 예산확보와 귀농·귀촌 블루빌리지 조성(체류형 귀농사관학교), 강진만-득량만권 4개군 연합 ‘방문의 해’추진, 

강진만-득량만 롱스테이(오래 살아보기) 기반구축 등 생활, 문화, 경제 공동체를 통해 지역을 균형발전 시키겠다”고 언급했다.

모든 의정활동을 지역 예산확보에 집중해 4개군 1조원 예산을 만드는 국회의원이 되겠다는 한명진 예비후보의 다짐은 

소멸 위기에 처한 지역의 도약에 새로운 전기를 마련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호남취재본부 김춘수 기자 ks76664@naver.com 


[기사 원문 https://asiae.co.kr/article/2020021315284651112#Redyho]


0 0